컬러푸드와 그 효과

유명숙 승인 2022.05.16 15:04 의견 0

알록달록 예쁜 색깔을 띠는 식품을 컬러푸드라고 한다.

컬러푸드에는 파이토케미컬(phytochemical)이란 성분이 들어 있다. 이 파이토케미컬은 식품의 고유한 색과 맛, 향을 부여하는 인체에 유익한 생리 활성 물질로, 화려하고 다양한 색을 띠는 과일과 채소에 많이 들어 있다. 색에 따라 우리 몸에 작용하는 효능도 각각 다르기 때문에 하루에도 다양한 색깔의 식품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


빨간색의 라이코펜은 항암 효과, 면역력 증가, 혈관을 강하게 하고 노화를 진행시키는 체내 유해산소를 제거하는 항산화 효과가 뛰어나다. 남성의 전립선암, 여성의 유방암 등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대표적인 식품으로는 토마토, 사과, 석류, 딸기, 수박, 붉은 피망, 고추 등이 있다.

노란색의 카로티노이드는 항암 효과와 항산화 작용, 노화 예방 면역력 향상에 효과가 있어 특히 아이들에게 좋다. 대표적인 식품으로는 고구마, 호박, 당근, 옥수수, 잣, 살구, 당근 등이 있다.

노란색-카로티노이드 성분이 풍부함

녹색의 클로로필은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하고 피로를 풀어주며 세포 재생을 도와 노화 예방에 좋다. 암 예방, 콜레스테롤 조절, 항산화 작용을 하고 중금속 배출에도 도움을 준다. 시금치, 브로콜리, 케일, 녹차, 매생이, 부추, 오이, 샐러리 등이 대표적이다.

검은색의 안토시아닌은 활성산소 제거 효능과 함께 혈관에 쌓인 노폐물 배출로 피를 맑게 해 노화 방지에 탁월하다.

신체 산화 작용을 막아 노화는 늦춰주고 기억력을 개선하며, 우울증에 도움이 되고 비정상적인 혈전 생성을 예방함으로써 심장질환 위험률과 암의 위험을 감소시킨다. 꾸준히 섭취하면 눈 건강에도 도움이 된다. 가지, 포도, 적양파, 블루베리, 검은콩, 흑미, 검은깨, 우엉, 다시마 등이 있다.

하얀색의 안토크산틴은 세균과 바이러스에 대한 저항력 향상을 도와 인체 면역력을 높이는 성분이다. 콜레스테롤과 혈압 감소와 심장 질환과 암 예방에 효과가 뛰어나다. 대표적인 식품으로 마늘, 양파, 무, 배, 더덕, 버섯, 도라지, 감자, 양배추가 있다.

지금까지 다양한 색깔만큼이나 각각의 영양소와 효능 등을 살펴봤다. 색상에 따라 맛뿐만 아니라 몸에 좋은 효능도 다르므로 골고루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저작권자 ⓒ 제노메딕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